제로
Product GuideMR
[MR] 디지털 기능 보강한 명품 진공압박 주조기네트워크 연결 통해 주조데이터 업데이트 관리 가능
하정곤 기자  |  zero@dentalzer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2  11:12: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독일 BEGO사의 NAUTILUS T는 진공 압력 주조기술을 이용한 캐스팅 머신으로 진공압박 고주파 주조기다. 무엇보다 요즘 출시되는 NAUTILUS T는 조작이 간단한 데다 캐스팅이 우수하며 디지털 기능이 한층 보강된 장점 때문에 호응을 얻고 있다.

하정곤 기자 zero@dentalzero.com
 

짧은 용융 시간 산화 최소화 
NAUTILUS T는 진공압박 고주파 주조기로 BEGO 진공 압력 주조 기술은 최신의 용융 기기를 포함하고 있다. 특히 예전 나온 1세대 제품들과 비교하면 디지털 기능이 한층 보강된 점이 눈길을 끈다.
LAN 또는 W-LAN을 통한 네트워크 연결을 통해 캐스팅 데이터를 업데이트 및 로그 기록을 관리할 수 있다.
대성기공소에서는 최대균 소장과 정영봉 기공실장이 NAUTILUS T를 주로 사용하고 있다.
최대균 대성기공소장은 고주파 주조기 선택 기준으로 “조작이 간단하고, 캐스팅이 만족스러우며 실패율이 적고, 깨끗한 주조체를 얻을 수 있는 부분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특히 대성기공소는 샌드블라스터기, 초음파 세척기, 스팀 클리너, 일렉트릭기 등 기공소에서 사용하는 장비 대부분을 BEGO 제품으로 사용하는 인증 기공소다.
NAUTILUS T는 서비스 포털 my.Bego.com 연결을 통해 장치의 원격 진단이 가능하다. 무엇보다 편리하고 쉬운 작동을 위해 메뉴 탐색 기능이 있는 7인치 터치스크린이 돋보이며, 짧은 용융 시간으로 산화를 최소화하여 후속 마무리 작업을 용이하게 해준다.
그밖에 통합 전원 냉각 기능으로 높은 대기 온도에서도 50개 이상의 연속 캐스트가 가능하다.
 
정영봉 실장은 “예전에 다른 제품을 사용하다 실패율이 높아 현 제품으로 바꿨다”라며 “하루 20~30개 연속으로 캐스팅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 실장은 “초심자도 별다른 어려움없이 편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금속이 깔끔하게 나오는 편”이라며 “내구성도 탄탄한 편이다. 물론 가격대가 있는 편이지만 그만큼 성능이 우수한 편이라 전반적으로 만족스럽다”고 밝혔다.
최 소장은 “NAUTILUS T 1세대 제품은 15년간 사용했으며 타 외산도 사용했지만 NAUTILUS T가 그중에서 가장 나은 편”이라고 강조했다.
 
   
 
별도 Water Tank 필요없는 통합 냉각시스템
특히 NAUTILUS T는 모든 귀금속 및 비 귀금속 합금을 녹일 수 있다.(티타늄 제외) 또한 컴팩트한 크기와 디자인으로 매우 작은 설치 공간을 제공한다.
정 실장은 “NAUTILUS T는 공간이 좁은 곳에서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혁신적인 주조 과정 컨트롤을 통해 압축공기 공급이 최소한 50%이상 절감된다. 타이머와 특정 데이터 조정 기능으로 캐스팅 순간을 결정할 수 있다. 아울러 다양한 주조합금의 캐스트 온도 저장이 가능하고, 1550 °C 이상의 온도로 급속하게 녹일 수 있다. 
   
 
< 저작권자 © 덴포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하정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DNN  |  (04313) 서울 용산구 청파로 45길 19, 3층  |  TEL : 02-319-5380  |  FAX : 02-319-5381
제호 : 제로(Zero)  |  등록번호 : 서울, 아01594  |  등록일자 : 2011년 04월 22일
발행인 및 편집인 : 윤미용  |  편집장: 하정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용  |  발행일자 : 2010년 10월 1일
제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3 제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enfoline.co.kr